스토리

도시 기상 예측·활용체계 구축한다

 

국립부경대학교(총장 장영수)가 기상청의 ‘2021 스마트시티 기상기후 융합기술 개발’ 사업공모에 모두 3개 과제가 선정돼 눈길을 끈다. 부경대는 기상청의 이번 사업 공모에 주관연구기관으로 2개 사업, 공동연구기관으로 1개 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기상청이 도시민의 안전과 생활편익 증진을 위한 기상기후 융합기술을 구현·확산하고, 기상기후데이터의 가치 확산을 위한 고해상도 기상정보를 실시간 생산 및 유통하기 위해 공모한 것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부경대는 환경대기과학과 이동인 교수와 김재진 교수를 연구책임교수로 IoT(사물인터넷)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해 도시를 중심으로 한 3차원 기상 분석·예측 기술을 개발하고, 기상관측 활용체계를 구축하는 등 연구개발에 나선다.

 



이동인 교수 연구팀은 ‘스마트시티 고해상도 기상관측 활용체계 연구’ 주관기관으로 선정돼 세종대, ㈜동녘 등 기관과 공동으로 2022년까지 총 10억 원을 지원받아 기상관측 자료를 이용해 고해상도 3차원으로 격자화한 도시기상 관측 활용체계의 최적안 마련을 추진한다.

도시 기상 고해상도 관측망 구축방안을 제시함으로써 국내 도심지에 기상관측망 구축 효율을 높이고, IoT 도시기상 관측자료 메타데이터를 표준화해 스마트시티 기상정보의 활용성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특히 이동인 교수 연구팀은 이번 사업의 ‘스마트시티 안전·도로위험기상정보 서비스 생산기술 개발’ 과제의 공동연구기관으로 참여, 2024년까지 3억6천만 원을 지원받아 ‘IoT 기반 고해상도 위험기상정보 산출 기술 프로토타입 개발’ 연구도 함께 진행한다.

 



이와 함께 김재진 교수 연구팀은 ‘스마트시티 기상분석장·예측장 생산기술 개발’을 주관하며 ㈜미래기후, 공주대 등 기관과 함께 2024년까지 총 18 억5천만 원을 지원받아 스마트시티 기상기후 융합 서비스 제공을 위한 고해상도 3차원 기상분석장(기상 관측값과 배경값을 조합한 값) 및 예측장 생산기술을 개발한다.


도시 규모의 3차원 고해상도 기상장 생산기술을 개발하고, 이를 지상 기상 관측 자료와 결합하는 기술을 확보할 계획이다. 이 같은 기술이 개발되면 도시 지역의 강풍, 폭염 등 기상재해 피해 대책을 수립하고, 미세먼지 등 도시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기초 자료로 활용할 수 있게 될 계획이다.

댓글 0
수정/삭제 시 이용합니다.
 80914371
avatar

부경대학교

담당자
연락처
이메일
주소지
부경대학교
010-8347-0514

기관의 인기 스토리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