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리

부경대 건축과 소방재난안전 연구로 주목한다.


 

국립부경대학교(총장 장영수)는 건축·소방공학부 소방공학전공 구지원 씨(박사과정 2년)가 최근 열린 2022년 한국화재소방학회 추계학술대회와 제19회 아시아도시환경학회에서 잇달아 우수논문발표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구지원 학생은 20대 남녀 20명에게 실험과 무관한 음악을 청취하도록 하고, 예고 없이 무작위로 경종이나 비상방송 등 화재경보를 송출하는 실험을 수행했다.

 

특히 ANC 이어폰 착용 시 화재경보 인지도 및 반응지연시간을 뇌파(EEG)를 측정해가며 분석한 내용들이 국내외 학술발표대회에서 우수한 연구성과로 인정받았다. 

 

그의 연구에 따르면 경보음을 인지하고 피난을 시작할 때까지 소요된 반응시간은 ANC 이어폰 착용 시 ANC 기능이 작동하지 않았을 때와 비교해 약 40~50초가량 지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도교수인 최준호 교수는 “지금까지 ANC 이어폰 관련 연구는 주변 소음 감쇄 및 청력 손실방지 등 기술연구 중심으로 진행돼왔지만, 자동차 경적소리나 화재경보음까지도 상쇄할 수 있어 그 위험성을 알리기 위해 시작된 연구다.”라며, “이번 연구는 전통적인 건축·소방공학 분야에 뇌인지공학 분야를 접목한 융합연구를 시도했다는 학술적인 의미는 물론, 국내 소방시설법령과 국가화재안전기준을 인간 중심적 관점에서 개선하는 근거로도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같은 연구단의 오찬욱·정성희·구지원 박사과정생 팀은 최근 (사)대한설비공학회 제10회 HVAC(Heating, Ventilation and Air Conditioning) 경진대회에서 ‘클린룸 실내환경 및 화재위험 평가를 통한 공조제어시스템 개선방안 연구’로 독창적인 아이디어와 창의성을 인정받아 동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연구들은 BK21 FOUR사업 및 한국연구재단의 중견연구자지원사업, 소방청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출연하는 국민소방협력 초기대응 현장지원 기술개발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댓글 0
수정/삭제 시 이용합니다.
 30656315
avatar

부경대학교

담당자
연락처
이메일
주소지
부경대학교
010-8347-0514

기관의 인기 스토리

목록보기